[Dispatch=송수민기자] '연기자' 공효진이 패션지 커버를 장식했다. 탄탄한 복근을 노출하며 건강미를 과시했다.

패션지 '쎄씨'는 지난 15일 공식 SNS를 통해 6월호 표지 모델을 공개했다. 주인공은 공효진. 특유의 러블리한 매력이 묻어나는 컷이었다.

의상은 상큼했다. 공효진은 베이지 컬러의 밀착 크롭티에 화사한 숏팬츠를 매치했다. 스포티하면서도 사랑스런 스타일이었다.

덕분에 우월한 몸매가 돋보였다. 여리여리한 상체에서는 군살이라곤 찾아볼 수 없었다. 드러난 허리에는 복근도 살짝 새겨져 있었다.

한편 공효진은 KBS-2TV '프로듀사'에서 역대급 까칠 PD 탁예진 역을 맡고 있다.

<사진=쎄씨코리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