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ispatch=황수연기자] 톱모델 이리나 샤크가 파격적인 반라 누드를 선보엿다.

샤크는 18일(한국시간) 자신의 SNS에 화보 사진 한 장을 올렸다. 중요 부위만 가린 반라의 옆태가 압권이었다.

과감한 의상으로 시선을 집중시켰다. 샤크는 하얀색 절개 원피스로 중요 부위만 겨우 가렸다. 옷을 입었다기 보다 걸친 것에 불과했다.

덕분에 아찔한 몸매가 드러냈다. 엉덩이에서 다리로 이어지는 힙 라인이 돋보였다. 운동으로 다져진 탄탄한 근육질 몸매였다.

포즈도 완벽했다. 샤크는 옆으로 돌아선 채, 오른쪽 다리를 살짝 구부렸다. 두 손은 모두 머리에 올렸다. 굴곡진 S라인이 부각됐다.

<사진출처=이리나 샤크 인스타그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