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facebook Pixed code*/ /* /facebook Pixed code*/
"이혜영, 피범벅은 함정일까?"…김희선, '우리, 집' 충격엔딩

[Dispatch=송수민기자] 배우 김희선이 숨 막히는 긴장감을 선사했다. 피범벅된 시어머니 이혜영을 발견하는 충격엔딩으로 시청자를 사로잡았다.

MBC-TV 토일드라마 '우리, 집' 9회가 지난 21일 방송됐다. 이세나(연우 분)의 폭주로 또다시 절체절명 위기에 빠진 노영원(김희선 분)과 홍사강(이혜영 분)의 모습이 그려졌다.

먼저, 영원은 이세나를 방송국으로 끌어들였다. 극적으로 생존했지만 결국 사망했다는 이세나의 언니 이세은을 살아있는 것처럼 꾸민 것. 결국 그를 붙잡았다.

두 사람은 불꽃 튀는 심리전을 펼쳤다. 영원은 이세나에 "격리 당하고 치료받게 해줄게 넌 반사회적 성격장애니까"라고 일갈했다. 그러나 이세나는 풀려나고 말았다.

영원은 이날 아들 최도현(재찬 분)에 관한 사실을 털어놨다. 아들을 위해 모든 걸 다 하겠다는 결연한 의지를 드러낸 것. 하지만 악몽을 꾸며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하이라이트는 엔딩씬이다. 영원은 이세나의 협박에 별장으로 향했다. 그곳에는 사강이 쓰러져 있었다. 피 묻은 칼과 피를 흘리며 쓰러진 안요섭(양재현 분) 옆에 앉아 파국을 예고했다.

이날 방송에서는 김희선의 활약이 돋보였다. 그는 가슴 먹먹한 모성애를 드러냈다. 디테일하고 섬세한 캐릭터의 심리를 깊이 있는 연기로 완벽하게 표현했다.

방송 후 시청자들은 뜨거운 반응을 내놨다. "이제 3회 남았는데 예측불허다 정말", ""마지막 엔딩 장면 보고 나도 모르게 소리 질렀다"며 10회에 대한 기대감을 높였다.

한편 '우리, 집' 10회는 22일 밤 9시 50분에 방송된다.

<사진출처=MBC '우리 ,집'>

HOT PHOTOS
NEWS
more news
PHOTOS
[현장포토]
"가려도 예쁨"…아이유, 달콤한 눈인사
2024.07.13
[현장포토]
"사랑이 넘친다"…아이유, 러블리 손인사
2024.07.13
[현장포토]
"비율이 너무해"…성찬, 우월한 피지컬
2024.07.13
[현장포토]
"두근두근 설렘"…은석, 따뜻한 눈맞춤
2024.07.13
[현장포토]
"만화 찢고 나왔어"…앤톤, 로맨틱 비주얼
2024.07.13
[현장포토]
"여심을 녹인다"…원빈, 공항의 힙스터
2024.07.13
more photos
VIDEOS
05:18
제로베이스원, "해피 태래's DAY! 잘생김 가득 출국길" l ZB1, "Happy TaeRae's DAY! So handsome on departure way" [공항]
2024.07.13 오후 07:24
00:00
라이즈, "인천국제공항 출국" l RIIZE, "ICN INT Airport Departure" [공항]
2024.07.13 오후 05:52
29:21
[LIVE] 라이즈, "인천국제공항 출국" l RIIZE, "ICN INT Airport Departure" [공항]
2024.07.13 오후 05:48
more video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