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facebook Pixed code*/ /* /facebook Pixed code*/
"김수현X김지원, 케미 통했다"…'눈물의 여왕', 넷플 글로벌 1위

[Dispatch=박혜진기자] tvN 토일 드라마 '눈물의 여왕'(극본 박지은, 연출 장영우·김희원)이 넷플릭스 시리즈 글로벌 1위에 올랐다. 

넷플릭스는 3일 글로벌 톱10 시리즈(비영어) 부문 랭킹(3월 25일~31일)을 발표했다. '눈물의 여왕'이 1위에 등극했다. 글로벌 신드롬을 입증했다. 

'눈물의 여왕'은 지난 3월 9일 첫 공개했다. 이후 전 세계 누적 시청 시간은 9,380만 시간을 기록했다. 

글로벌 OTT 콘텐츠 순위 서비스 '플릭스패트롤'에 따르면, 영어와 비영어 TV 시리즈 포함 미국, 캐나다, 일본, 호주, 인도, 그리스, 터키 등 전 세계 누적 68개국에서 톱10에 랭크됐다.

해외의 주요 매체에서도 글로벌 열풍을 조명하고 있다. 미국 타임지(TIME)는 지난달 29일 "'눈물의 여왕'은 낡은 관습을 타파하는 신선하고 볼만한 K로맨스"라고 소개했다.

매체는 "K드라마에서 흔히 기대하는 것을 비틀고 신선하게 접근한 드라마"라며 "장르를 혼합해 신선함을 만들어낸다. 익숙한 요소와 참신한 요소를 결합했다"고 인기 요인을 분석했다.

포브스(Forbes)는 "많은 K드라마가 '그리고 행복하게 살았습니다'로 끝나지만, '눈물의 여왕'은 그 지점에서 시작된다"라며 "탄탄한 캐스팅과 실력파 작감독이 의기투합했다"고 리뷰했다. 

싱가포르 일간지 '스트레이츠 타임스'는 "역동적인 서사, 주연 배우 케미스트리, 매력적인 캐스팅이 특징"이라며 "시간을 투자해 정주행할 가치가 있다"고 호평했다.

한편 '눈물의 여왕'은 퀸즈 그룹 재벌 3세 홍해인(김지원 분)과 용두리 이장 아들 백현우(김수현 분)의 이야기다. 3년 차 부부의 위기와 사랑을 그린다. 

지난 8회 시청률 평균 16.1%를 기록했다. 윤은성(박성훈 분)이 퀸즈 일가를 무너뜨렸다. 백현우가 반격을 예고했다. 9회는 오는 6일 오후 9시 20분에 방송한다. 

<사진제공=스튜디오드래곤>

HOT PHOTOS
NEWS
more news
PHOTOS
[현장포토]
"인형이 살아있다"…유아, 현실 마네킨
2024.04.23
[현장포토]
"예쁨으로 가득"…슬기, 매력 비주얼
2024.04.23
[현장포토]
"멋짐으로 무장"…승민, 여심 스틸러
2024.04.23
[현장포토]
"저장을 부른다"…·호시, 성수동 힙스터
2024.04.23
[현장포토]
"눈빛으로 올킬"…종호, 올블랙 시크
2024.04.23
[현장포토]
"비주얼 완벽해"…민지, 설레는 아이컨택
2024.04.23
more photos
VIDEOS
11:12
[FULL VER.] SHINee➡️NewJeans, 'CHANEL Korea, NUIT BLANCHE Pop-Up Event Photocall' [현장]
2024.04.23 오후 06:18
02:42
민지(뉴진스), "샤넬 코리아 팝업 포토콜 행사" l MINJI(NewJeans), "CHANEL Photocall event" [현장]
2024.04.23 오후 05:54
02:31
호시(세븐틴), "샤넬 코리아 팝업 포토콜 행사" l HOSHI(SVT), "CHANEL Photocall event" [현장]
2024.04.23 오후 05:49
more video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