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facebook Pixed code*/ /* /facebook Pixed code*/
'파묘', 개봉 3일만 100만↑…"서울의 봄 보다 빠르다"

[Dispatch=구민지기자] 영화 '파묘'(감독 장재현)가 흥행 정주행을 시작했다. 개봉 3일 만에 100만 관객을 돌파했다.

영화진흥위원회 통합전산망에 따르면, 24일 오전 기준 누적 관객 수 100만 891명을 넘겼다. 올해 개봉작 중 가장 빠른 속도다.

지난해 최고 흥행작 '서울의 봄'(누적 1,312만 명, 감독 김성수)보다 빠른 수치다. '서울의 봄'은 개봉 4일째 100만 명을 넘어섰다.

'파묘'팀은 단체컷으로 자축했다. 배우 최민식, 유해진, 김고은, 김재철, 장재현 감독이 모였다. 유해진은 삽을 들고 포즈를 취했다.

'파묘'는 오컬트 미스터리 영화다. 거액을 받고 수상한 묘를 이장한 풍수사와 장의사, 무속인들에게 벌어지는 사건을 그려냈다.

오컬트 장인으로 불리는 장 감독의 3번째 미스터리 장편이다. '검은 사제들'(2015), '사바하'(2019)를 넘어섰다는 호평을 얻었다.

'파묘'는 전통적인 풍수지리와 무속신앙을 결합했다. 러닝타임 내내 스산한 분위기 영상과 기괴한 사운드가 몰입감을 자아낸다.

배우들의 연기도 한몫하고 있다. 최민식과 김고은, 유해진, 이도현이 연기 앙상블을 펼쳤다. 신들린 수준이라는 반응도 있었다.

한편 현재 박스오피스 2위는 '웡카'(감독 폴킹)다. 23일 기준, 누적 274만 7,266명을 모았다. '건국전쟁'(감독 김덕영)이 3위다.

'듄: 파트2'(감독 드니 빌뇌브)가 '파묘'와 맞대결을 펼친다. 오는 28일 개봉한다. 티모시 샬라메, 젠데이아 콜먼이 호흡을 맞췄다.

<사진제공=㈜쇼박스>

HOT PHOTOS
NEWS
more news
PHOTOS
[현장포토]
"공항이 런웨이"…해린, 인형의 걸음
2024.04.14
[현장포토]
"예쁨 한도초과"…해린, 남심 스틸러
2024.04.14
[현장포토]
"클로즈업 부른다"…·해린, 러블리 소녀
2024.04.14
[현장포토]
"시선이 멈춘다"…JD1, 공항의 힙스터
2024.04.14
[현장포토]
"눈빛으로 플러팅"…윤, 심쿵 눈맞춤
2024.04.14
[현장포토]
"바라보면 힐링"…세은, 기분좋은 미소
2024.04.14
more photos
VIDEOS
02:25
제이크·성훈(엔하이픈), "바라보면, 에너지 UP!" l JAKE·SUNGHOON(ENHYPEN), "If you look at them, energy up!" [공항]
2024.04.14 오후 07:45
02:49
차은우(아스트로), "인천국제공항 입국" l CHA EUNWOO(ASTRO), "ICN INT Airport Arrival" [공항]
2024.04.14 오후 06:27
03:19
해린(뉴진스), "매일이 리즈, 러블리 아기 냥이" l HAERIN(NewJeans), "Everyday is legendary, Lovely baby cat" [공항]
2024.04.14 오후 05:58
more video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