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facebook Pixed code*/ /* /facebook Pixed code*/
[단독] "K마담, 지디 말고 친구 지목?"…경찰, 배우 B씨 마약 수사 제외

[Dispatch=정태윤기자] "배우 B씨, 소환 계획 없다."

경찰이 배우 B씨를 수사 선상에서 제외했다. 그는 지드래곤과 함께 G업소를 방문한 절친. 하지만 경찰은 수사 확대 가능성을 일축했다.

인천경찰청은 '디스패치'와의 전화 통화에서 "배우 B씨는 수사 대상이 아니다. (보도에 언급된) B씨를 소환할 계획은 없다"고 선을 그었다. 

KBS는 지난 달 24일 <마약 투약 의심 연예인 2명 더 있다>고 단독보도했다. "K(새끼마담)씨가 마약 의심 연예인을 추가로 진술했다"며 수사 확대 가능성을 전했다. 

KBS에 따르면, K씨는 경찰 조사에서 진술을 변경했다. "지디가 마약을 하는 걸 직접 보진 못했다. B씨도 화장실에 오래 있었다. 술도 안 마셨는데 눈이 풀려 있었다"며 말을 바꿨다. 

경찰은 그동안 K씨의 '입'과 '폰'에 의존한 채 수사를 진행했다. "지디가 가게(G업소)에 왔다"는 문자, "룸 화장실에 코카인이 있었다"는 진술에 따라 지디를 수사 명단에 올렸다. 

지디는 마약 의혹에 정면으로 맞섰다. 인천서에 자진 출석, 마약 정밀 검사를 (직접) 의뢰했다. 국과수 감정 결과, 모발 및 손발톱은 음성. 마약 관련 성분이 검출되지 않았다. 

K씨는 돌연, B씨에게 타깃을 돌렸다. "지디와 함께 온 B씨의 눈이 풀려 있었다"며 마약 의혹을 제기했다. KBS는 이를 '경찰 수사 확대 가능성'으로 단독 보도했다.

경찰은 더이상 K씨의 진술에 휘둘리지 않는 모습이다. 인천청은 "이름이 나왔다고 다 소환하는 건 아니다"면서 수사 확대 가능성을 일축했다. 

경찰은 그동안 K씨 진술에 의존해 연예인을 포토라인에 세웠다. 이선균과 지디가 국과수 감정 결과 음성 판정을 받아 수사 동력을 잃은 상태다.

<사진출처=디스패치DB, KBS '9시 뉴스' 캡처>

HOT PHOTOS
NEWS
more news
PHOTOS
[Hⓓ포토]
"청춘만화 재질" ㅣ '엔싸인'
2024.02.29
[Hⓓ포토]
"청량함 풀충전" ㅣ '엔싸인' 에디
2024.02.29
[Hⓓ포토]
"그림같은 옆선" ㅣ '엔싸인' 로렌스
2024.02.29
[Hⓓ포토]
"만화찢은 비주얼" ㅣ '엔싸인' 로빈
2024.02.29
[Hⓓ포토]
"리더 카리스마" ㅣ '엔싸인' 카즈타
2024.02.29
[Hⓓ포토]
"신이 빚었다" ㅣ '엔싸인' 성윤
2024.02.29
more photos
VIDEOS
03:42
승민(스트레이 키즈), "모닝 비주얼도 댕댕미 물씬🐶" l SEUNGMIN(SKZ), "The morning visual is also puppy-like 🐶" [공항]
2024.02.29 오전 09:42
00:00
[LIVE] 승민(스트레이 키즈), "인천국제공항 출국" l SEUNGMIN(SKZ), "ICN INT Airport Departure" [공항]
2024.02.28 오후 10:16
02:10
한소희, "패셔너블한 자태, 남달라" l HAN SOHEE, "Fashionable figure, Unique Aura" [공항]
2024.02.28 오전 10:56
more video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