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facebook Pixed code*/ /* /facebook Pixed code*/
‘환혼2’, 애틋한 2차 티저…“이재욱·고윤정, 첫 만남”

[Dispatch=정태윤기자] 연기자 이재욱과 고윤정이 애틋한 로맨스를 예고했다. 

tvN ‘환혼: 빛과 그림자’(극본 홍정은·홍미란, 연출 박준화, 이하 ‘환혼2’) 측은 19일 2차 티저를 공개했다. 술사들의 3년 후 이야기를 펼쳐냈다.

‘환혼2’는 판타지 로맨스물이다. 역사에도 지도에도 존재하지 않는 ‘대호국’을 배경으로 한다. 영혼을 바꾸는 환혼술로 인해 운명이 비틀린 주인공들의 이야기다. 

장욱(이재욱 분)이 죽음 끝에서 살아 돌아와 새롭게 스토리를 시작한다. 이날 티저에선 장욱과 신비로운 여인(고윤정 분)의 첫 만남을 그렸다. 

장욱은 슬픔에 잠식된 채 살고 있었다. “약속했던 단 한 사람도 지키지 못했는데 제가 뭘 지키겠냐”며 자포자기했다. 그에게 미스터리한 여인이 찾아왔다. 

장욱은 그 여인을 만난 뒤 모든 게 달라졌다. 붉게 반응하는 음양옥을 보고 “반드시 지키기 위해 이 싸움을 받아들이기로 했다”며 각오를 다졌다. 

장욱을 둘러싼 서율(황민현 분)과 세자 고원(신승호 분)의 관계성도 달라졌다. 장욱은 자신의 가슴에 박혔던 낙수의 칼을 세자 고원에게 겨눴다. 

세자 고원은 “네 손에 든 그 칼이 너의 슬픔과 분노임을 안다”며 애틋한 진심을 전했다. 서율은 자신과의 싸움을 예고했다. 

그는 “내가 감당해야 할 일이 생겼다. 이번에는 내 몫이다”고 말했다. 진초원(아린 분)은 박당구(유인수 분)과 재회했다. 그리고 장욱은 진무(조재윤 분)과 맞대결을 그렸다. 

‘환혼2’는 지난 8월 종영한 ‘환혼’의 속편이다. 고윤정이 새로운 여주인공으로 등장한다. ‘낙수의 얼굴을 한 신비로운 여인’ 역을 맡았다. 다음 달 10일 오후 9시 10분 첫 방송된다. 

<사진제공=tvN>

HOT PHOTOS
NEWS
more news
PHOTOS
[현장포토]
"눈빛에 퐁당"...지훈, 입덕 모먼트
2024.02.27
[현장포토]
"마주치면, 활짝"...영재, 심쿵 손인사
2024.02.27
[현장포토]
"소년미 한가득"...경민, 풋풋한 설렘
2024.02.27
[현장포토]
"당길수록, 홀릭"...한진, 꽉 찬 잘생김
2024.02.27
[현장포토]
"이 느낌, 청춘만화"...도훈, 비주얼 천재
2024.02.27
[현장포토]
"사르르 녹는다"...신유, 설레는 하트
2024.02.27
more photos
VIDEOS
04:34
투어스, "첫 공항패션💙 이렇게 만나서 반가워~🎶" l TWS, "Oh Mymy💙, Holic by their refreshing charm" [공항]
2024.02.27 오후 02:38
10:34
[LIVE] 투어스, "첫 공항패션, 이렇게 만나서 반가워🎶" l TWS, "First Airport Departure" [공항]
2024.02.27 오후 02:20
02:55
아일릿, "데뷔 전, 파리 패션위크 초청 받았다" l I'LL-IT, "Before debut, they're invited to Paris Fashion Week" [현장]
2024.02.27 오전 10:54
more video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