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ispatch=김지호기자] 배우 이민기가 드라마 '힙하게'(가제) 남자 주인공 출연을 검토 중이다.

'상영 이엔티' 관계자는 27일 '디스패치'와의 전화통화에서 "이민기가 '힙하게'의 출연을 제안 받았다"며 "출연을 긍정적으로 검토하고 있다"고 밝혔다.

'힙하게'는 농촌을 배경으로 한 드라마다. 시골의 여자 수의사와 형사가 얽히며 벌어지는 이야기를 그린다. '눈이 부시게', '나의 해방일지' 등의 김석윤PD가 연출을 맡는다.

대본은 이남규 작가가 담당한다. 이 작가는 '눈이 부시게', '이번 주 아내가 바람을 핍니다', '송곳' 등을 집필했다.

만일 이민기가 출연을 확정하면, 형사 역으로 열연하게 된다. 여자 주인공인 수의사 역으로는 한지민이 물망에 올라 있다. 

이민기는 이미 '나의 해방일지'에서 '염창희' 역으로 김석윤PD와 호흡한 바 있다. 한지민도 영화 '조선명탐정:각시투구꽃의 비밀'(2011년)과 '눈이 부시게'에서 김PD와 만났다. 

한편 '힙하게'는 현재 캐스팅 조율 단계다. 내년 방송을 목표로 제작에 들어간다. 편성은 아직 정해지지 않았다.  

<사진=디스패치DB>