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ispatch | 인천공항=정영우기자] 강동원이 일본에서 진행된 해외 스케줄을 마치고 30일 오후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입국했다.

강동원은 이날 수수한 패션으로 입국장에 들어섰다. 우월한 비율과 조각같은 비주얼도 돋보였다.

수수한 입국

"눈이 마주치면?"

심쿵 손인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