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ispatch=송효진기자] 가수 선미가 29일 오후 서울 합정동 메세나폴리스 신한pLay 스퀘어에서 열린 새 디지털 싱글 '열이올라요(Heart Burn)' 발매 기념 쇼케이스를 열었다.

선미는 대형 부채춤과 고무줄 안무 등 다양한 퍼포먼스로 무대를 완성했다.

한편, 동명의 타이틀곡 '열이올라요'는 귀에 쉽게 꽂히는 중독성 있는 멜로디가 포인트인 곡으로, 여름날의 뜨거운 사랑의 열병을 흥미로운 표현법으로 그려냈다.

초대형 부채춤

"흥이 올라요"

무대에서 고무줄놀이

퍼포먼스 장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