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자)아이들' 미연, 우기, 민니가 매력 넘치는 눈빛을 발산했다.

미연, 우기와 민니가 21일 오후 서울 양천구 목동 SBS 사옥에서 진행되는 SBS 파워 FM '박소현의 러브게임' 라디오 녹음을 위해 방송국에 도착했다.

이날 세 사람은 트리플 손하트 포즈로 러블리한 모습으로 취재진의 이목을 사로잡았다. 각자의 개성이 살린 출근길 패션도 인상적이었다.

 <영상=김미류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