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ispatch=오명주기자] 스트레이 키즈가 다음 달 컴백을 확정했다.

JYP엔터테인먼트는 지난 13일 “스트레이키즈가 다음 달 13일 오후 1시 새 미니앨범 ‘오디너리’(ODDINARY)로 컴백한다”고 소식을 전했다. 

트레일러 영상은 영화를 방불케했다. 필릭스는 도심 속을 거닐다 의문의 장소를 발견했다. 공포에 질린 듯 한 표정으로 계속해서 주위를 살폈다. 긴장감이 느껴졌다. 

방찬, 리노, 창빈, 현진, 한, 승민, 아이엔은 범상치 않은 모습으로 등장했다. 각각 어떤 서사를 품고 있을 지 궁금증을 자아냈다. 

신보 제목에 대한 의미도 엿볼 수 있었다. ‘오디너리’(ORDINARY)라는 네온사인 단어가 켜졌다. 이내 ‘오디너리’(ODDINARY)로 단어가 바뀌면서 강렬함을 자아냈다. 

한편 스트레이 키즈는 지난 12~13일 두 번째 공식 팬미팅 ‘스트레이 키즈 두 번째 #러브스테이 -스키즈의 초콜릿 공장’을 성공적으로 마무리했다.  

히트곡 퍼레이드를 펼쳤다. 스트레이 키즈는 ‘디스트릭트 9’, ‘더블 낫’, ‘백 도어’, ‘神메뉴’, ‘사이런트 크라이’, ‘스칼스’ 등을 열창했다. 

다채로운 코너도 엿보였다. 제시어에 맞게 미션을 수행하는 ‘무궁화 꽃이 피었습니다’, 노래 반주 맞추는 ‘올-인 노래방’, ‘스키즈로부터의 편지’ 등을 선보였다. 

멤버들은 팬들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스테이는 우리가 무대에서 춤추고 노래하는 의미를 완성시키는 특별한 존재다”고 말하며 웃음 지었다. 

이어 “이 벅찬 감정을 오래오래 간직하면서 평생 여러분과 함께하고 싶다”며 “소중한 시간 내어주시고 먼걸음해 주셔서 진심으로 감사하다”고 덧붙였다. 

<사진제공=JYP엔터테인먼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