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아, 설현, 크리스탈이 빛나는 미모뿐만 아니라 눈부신 자태를 뽐냈다.

제 42회 청룡영화상 레드카펫 행사가 26일 오후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도 KBS홀에서 진행됐다.

이날 윤아는 화이트 드레스로 순백의 미를 뽐냈다. 설현은 레드 립과 레드 드레스로 강렬한 이미지를 발산했다. 그리고, 크리스탈은 수정처럼 반짝이는 드레스로 취재진의 이목을 끌었다. 

한편, 올해 청룡영화상은 2020년 10월 30일부터 2021년 10월 14일까지 개봉한 한국 영화를 대상으로 총 18개 부문을 시상한다.

<영상=김미류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