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ispatch=박혜진기자] ‘샤이니’ 태민이 다음 달 31일 입대한다. 현역으로 국방의 의무를 다한다.

태민은 지난 19일 샤이니 공식 V앱 채널에서 ‘13년간 고마웠어요’라는 제목으로 라이브 방송을 진행했다. 팬들에게 가장 먼저 입대 소식을 전했다.

그는 “먼저 고맙다는 얘기를 하고 싶다”며 “중3 때 데뷔했다. 꿈을 위해 달리기 시작한 게 13살, 지금은 29살이다. 16년 동안 나름 열심히 해왔다”고 돌아봤다.

팬들에게 고마운 마음을 전했다. “2막도 같이 해준다는 말이 고맙다”며 “너무 많이 사랑한다. (팬들) 덕분에 (내가) 특별한 사람이 된 것 같다”고 말했다.

입대 전 솔로 앨범을 발표한다. 태민은 “5월 둘째 주에 솔로 앨범이 나올 것 같다”며 “얘기를 많이 하고 싶은데 말을 못 하겠다”며 눈물을 흘리기도 했다.

태민은 육군 군악대에 합격했다. 별도의 입대 행사는 없다. 소속사 측은 20일 “태민이 조용히 입대하기를 희망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본인의 의사를 존중해 입대 장소 및 시간은 공개하지 않는다”며 “당일 별도의 행사도 진행하지 않는다”고 전했다.

<사진제공=SM엔터테인먼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