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허콤이랑 꿀조합 가나요? 교촌 마라 떡볶이-

말 안 해도 레전드라 불리는 엽떡X허콤 조합.

따로따로 시켜먹기 바빴지만 한 군데에서도 완벽하게 성공할 순 없을까 하는 생각 다들 해보셨잖아요!

그래서 엽떡에서 치킨 내고(but 기대 이하..★) 치킨집에서도 떡볶이를 내놓는 상황!

그 치킨집에 교촌도 껴있다는 사실 알고 계셨나요?

그래서 캔디도 시켜봤디. 포장지만 봐도 마음이 선덕선덕~

오늘만큼은 치킨 말고 사이드가 주인공! 치킨보다 앞에 나와있는 떡볶이라구요~

-마라 떡볶이(9,000원)

침샘 자극하는 새빨간 비주얼! 근데 비주얼은 둘째치고 딱 봤을 때 가격에 비해 엥? 하는 그런 사이즈예요ㅎ

주요 성분은 다음과 같답니다.

-쌀(국내산) -어묵(갈치-국내산)

쌀떡파는 요란스럽게 손을 들어주세요. 쫠깃함 폭발하는 쫀쫀한 쌀떡이에요.

양념도 촥 배어서 더욱 맛남~ 떡은 약 20개 정도 들어있답니다.

이름은 마라 떡볶이지만 맛은 양념치킨처럼 달달해요.

떡을 다 씹고난 후 그제야 입안에 남는 알싸한 마라 맛. 마라 입문자용으로 딱일정도!

어묵은 기대 안 했는데 은근 도톰하더라구요. 중간중간 먹어주면 이만한 별미 없음~

삶은 계란도 하나 들어있어요. 반 갈라서 먹어주는게 국룰~

매콤함을 잡아주는 느낌보다 꼬소함을 업글 시켜주는 계란이에요.

그리고 여기서 등장하는 꿀조합계 레전드 허콤~ 달달 빠삭한 튀김옷 사이로

떡볶이 국물을 스며들게 찍어주세요.

둘 다 어느하나 튀지 않고 은은하게 잘 어울려서 더 맛있더라구요.

기대 안 했는데 의외로 잘 어울려서 놀람ㄴㅇㄱ

솔직히 처음에 이게 9,000원이라고? 하는 게 있었는데요.

가격 말고 맛만 봤을 때는 만족해요. 재구매 100%는 아니지만 가끔씩 생각날 때 시켜먹을 정도?

엽떡(14,000원) 하나 시키는데 배달비에 가격도 넘나 부담이라면 한 번쯤 먹어봐도 좋을 듯!