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연우가 러블리한 미모를 자랑했다.

KBS2 드라마 '바람피면 죽는다' 제작발표회가 2일 오후 서울 여의도 KBS별관에서 열렸다.

연우는 마스크로 얼굴을 가렸지만 인형같은 미모로 취재진의 시선을 사로잡았다.


<영상=김미류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