크리스탈이 배우 정수정으로 스크린 앞에 섰다.

영화 ‘애비규환’ (감독 최하나) 언론시사회가 3일 오후 서울 용산구 CGV에서 열렸다.

크리스탈은 빛나는 미모로 배우로서의 면모를 자랑했다. 

한편 ‘애비규환’은 똑 부러진 5개월 차 임산부 ‘토일’이 15년 전 연락 끊긴 친아빠와 집 나간 예비 아빠를 찾아 나서는 설상가상 첩첩산중 코믹 드라마다. 12일 개봉한다.

<영상=김미류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