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ispatch=구민지기자] '뉴이스트' 백호가 완벽한 비주얼을 과시했다.

백호는 9일 뉴이스트 공식 SNS에 헤어 케어 브랜드 '더 우드' 광고 촬영장에서 찍은 셀카를 공개했다. "러브들 기대해 주세요"라는 멘트도 덧붙였다.

남성미와 청량미를 동시에 뽐냈다. 백호의 머리카락은 살짝 젖어있었다. 카메라에 손하트와 브이 포즈를 취했다. 환한 미소가 인상적이었다.

치명적인 매력도 발산했다. 살짝 풀어헤친 셔츠 스타일링이 눈길을 사로잡았다. 탄탄한 보디라인으로 섹시미를 더했다.

광고 현장 관계자는 "백호가 완벽한 몸 관리로 프로페셔널한 면모를 드러냈다. 당시 유쾌하게 촬영 분위기까지 이끌었다"며 극찬했다.

한편 백호는 '더 우드'와 함께 다양한 활동을 진행할 예정이다. '제이원 코스메틱' 공식 인스타그램에서 사진과 영상을 순차 공개한다.

<사진출처=뉴이스트 공식 인스타그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