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모랜드'가 러블리한 자태를 뽐내며 레드카펫을 밟았다.

'제 8회 대한민국 예술문화인대상 시상식'이 12일 오후 서울 강남구 삼성동 라마다프라자 서울 호텔에서 열렸다.

'모모랜드' 낸시와 주이는 상큼한 손인사로 러블리한 미모를 더욱 돋보이게 했다.

한편 이날 시상식에는 '모모랜드', 차지연, 인순이, 김인권, 장영란, 노윤정, 하승진, 송수현, 김승현, 이기상, 유정 등이 참석했다.

<영상=김미류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