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번엔 롱~한 사이드다! '블랙크로칸슈'-

얼마 전, 치즈케이크를 사이드로 팔면서 치킨계의 혁명을 일으켰던 푸라닭!

베이커리+푸라닭을 합쳐서 '페이커리(PAKERY)' 라인을 런칭했었죠.

출처푸라닭 공식 인스타그램

페이커리 라인의 두번째 빵 출시!

푸라닭답게 그냥 빵이 아니라 시선을 사로잡는 뭔가 있겠죠?

궁금해진 캔디는 참을 수 없었어요>_<

'빵'이지만 사이드 메뉴인거 잊지 말기! 치킨은 필수★

오늘의 주인공 등장!

★푸라닭 블랙 크로칸 슈★

1개 2,900원이에요. 칼로리는 317kcal!

크로칸(crioquant)은 프랑스어로 '바삭하다'는 뜻이에요. 

쉽게 말하면 바삭한 슈~~

심상치 않은 길이에 자로 재봤더니 무려 20cm!!

아주 롱~롱~♥

길기만 한 게 아니라 통통하기까지! 두께는 2.5cm나 됩니다.

끝부분을 보니 삐져나온 크림이 보여요. 안이 어떨까 기대돼요(๑˃̵ᴗ˂̵)و

그래도 겉부터 봐야죠!(정신차림ㅋㅋ)

겉은 검은색 이 감싸고 있어요. 

(갑분베이킹)은 타르트지나 파이지를 말한다고 해요. 

아주 바삭바삭한 과자 식감이랍니다~

캔디는 자꾸 불가마 숯이 떠올랐어요ㅋㅋ

드디어 안을 볼 TURN~ 가운데를 잘라봤어요.

WOW! 속에 가득찬 초코 크림에 감덩♥

얼어있던게 살짝 녹아서 아이스크림 같아요!

BUT, 아이스크림만큼 녹아서 흘러내리지 않으니까 걱정은 NONO~

초코크림은 색이 진하지 않죠? 그만큼 다크하고 찐한 초코는 아니에요.

밀크 초콜릿 같이 부드러움이 더 강한 맛!

잊지 않으셨죠? 블랙 크로칸 슈는 치킨의 사이드라는 거~

푸라닭 대표메뉴 중 하나, 매드갈릭치킨과 먹어봤어요!

-캔디의 결론-

웬만한 카페보다 잘 만든 디저트!

달달하고 차가워서 치킨 먹고 후식으로 딱 좋아요♥

가격도 투썸 크로캉 롱 슈(1개 4,700원)를 생각하면 나쁘지 않아요~!

캔디는 재구매 의사 있음! 어차피 치킨 먹고 후식 찾을거니까요ㅋㅋㅋㅋ


Instagram에서 이 게시물 보기

캔디픽: #푸라닭 #블랙크로칸슈 가격: 2,900원 🗣디저트에 진심인 뭘 좀 아는 푸라닭 신상 출시! 블랙크로칸슈🖤 얼어있는 상태로 와서 살짝 녹았을 때 먹어야해요. 치킨 먹는 동안 딱 알맞게 녹으니까 걱정은 No~ 길이가 20cm나 되는 롱 슈에요. 겉은 바삭바삭 과자 식감의 쉘, 속은 부드러운 초코크림이 완벽한 콜라보🍫 퀄리티가 치킨집 사이드 뛰어넘었다👍 ✍️박무늬 #페이커리 #크로칸슈 #푸라닭추천 #푸라닭치킨 #사이드추천 #치킨사이드 #사이드맛집 #케이크추천 #디저트 #사이드메뉴 #맛스타그램 #디스패치 #puradak #puradakchicken #sidemenu #dessert #instafood #kfood #jmt #dispatch

디스패치 캔디(canⓓ)(@dispatch_cand)님의 공유 게시물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