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닉값하는 뚜쥬 '상큼하고 달구나 패스트리'-

퐁신퐁신 발효 빵 말고 겹겹이 갈라지는 패스트리가 끌리는 날 있죠?

그럴 때 생각나는 패스트리 맛집 뚜레쥬르!

뚜쥬에서 신상 패스트리가 출시됐대요~

뚜쥬 닉값하는 신상 1탄 ★상큼하고 달구나 패스트리★

이름부터 신경 많이 쓴 것 같아요( ღ'ᴗ'ღ )

그런데, '상큼하다?' 뭘 넣었길래 상큼한 걸까요?

궁금한 캔디가 GET!

가격은 1개 2,100원이에요. 

칼로리는 275kcal!

매장에서 직접 굽기 때문에 모양과 가격은 매장마다 다를 수 있어요. 

보통 아침에 구워서 10~12시에 나온다고 해요. 

크기는 지름이 9cm, 높이가 2cm에요. 

캔디 주먹이랑 비슷한 사이즈! (물론 사바사)

포장을 벗기려는데... 끈적한 설탕 시럽이 포장 비닐에 딱 붙어있어요.

덕분에 손은 설탕 범벅ㅠ_ㅠ 물티슈를 미리 준비하면 좋겠죠?

oh 반짝반짝 센터급 비주얼 폭발 oh

잘 구워서 갈색빛이 입맛 자극하고 설탕시럽 코팅이 반짝거려서 너무 예쁨♥

끈적해진 손은 용서하기로 해요. 

뒤집었더니 반전 매력!

뒷면은 레몬크림이 살짝 보이면서 면이 고르지 않고 더 퐁신퐁신한 느낌이에요.

하... 출구 없는 매력에 갇혔어요. 

가장자리 빵 부분은 퍽퍽하고 맛없다? NOPE!

이건 끝부분도 바삭한 겉과 쫄깃하고 촉촉한 속이 JMT★

패스트리는 이렇게 결따라 찢어서 먹는 재미♥

결이 중간에 끊기지 않고 계속 되는 게 목도리로 써도 되겠어요~ 

(과장과 허풍이 심한 편 ⁼̴̤̆◡̶͂⁼̴̤̆)

가운데에서 만나는 레몬크림은 상.큼.보.스.

크리미한 질감이 아니라, 빵과 함께 구워져서 치즈 같은 느낌이에요. 

느끼함 없이 상큼함만 남았어요!

-캔디의 결론-

포장 벗긴 비주얼로 1차 충격, 쫄깃한 빵으로 2차 충격, 레몬크림의 상큼함 3차 충격!

레몬 들어간 빵 중에 이건 진짜 상큼달달 조화가 역대급이에요.

재구매 의사 1234567% 입니다>_<


Instagram에서 이 게시물 보기

캔디픽: #뚜레쥬르 #상큼하고달구나패스트리 가격: 2,100원 🗣패스트리맛집 뚜레쥬르의 신상! 이름부터 신경 쓴 티 팍팍~ 🧡상큼하고 달달하구나 패스트리🧡 설탕시럽이 코팅돼있어 반짝반짝 예쁜 비주얼을 자랑해요. 빵만 먹어도 달달해서 꿀맛인데, 속에는 낯선 크림이! 바로 레몬크림이에요🍋 덕분에 느끼함 ZERO, 상큼 포텐이 팡팡! 인생빵 등극은 시간문제😆 ✍️박무늬 ⠀ #뚜쥬 #상큼하고달구나 #패스트리 #레몬크림패스트리 #뚜쥬신상 #뚜레쥬르신상 #뚜쥬추천 #뚜레쥬르추천 #빵 #빵스타그램 #간식 #디저트 #빵추천 #디스패치 #디스패치캔디 #touslesjours #bread #lemonbread #lemoncream #dessert #jmt #kfood #instafood #dispatch

디스패치 캔디(canⓓ)(@dispatch_cand)님의 공유 게시물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