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ispatch=구민지기자] '레드벨벳' 아이린&슬기가 유닛 데뷔와 동시에 국내는 물론, 전 세계 차트를 석권했다.

아이린&슬기는 지난 6일 첫 번째 미니앨범 '몬스터'(Monster)를 발표했다. 동명의 타이틀곡으로 7일 오전 9시 기준, 벅스, 바이브, 모모플에서 실시간 차트 1위를 차지했다.

막강한 음반 파워도 과시했다. '몬스터'는 한터차트, 신나라레코드, 예스 24등 국내 각종 음반 차트 정상에 올랐다.

글로벌한 인기를 증명했다. 이 앨범으로 캐나다, 스페인, 프랑스, 태국, 홍콩 등 전 세계 45개 지역 아이튠즈 톱 앨범 차트 정상을 찍었다.

중화권에서도 폭발적이다. 중국 최대 음악 사이트 'QQ뮤직' 및 쿠거우뮤직 디지털 앨범 판매 차트 1위를 차지했다. 전 세계 팬들의 호응을 얻고 있다.

신보에는 총 6곡을 수록했다. 두 사람의 독보적인 매력을 담았다. '몬스터', '다이아몬드', '필 굿', '젤리', '언커버' 등 다채로운 음악으로 리스너를 사로잡았다.

수록곡 '놀이'는 아이린&슬기가 후속곡 활동을 펼칠 곡이다. 해당 곡은 음반을 통해 만날 수 있다. 음원은 추후 활동 일정에 맞춰 공개할 예정이다.

한편 아이린&슬기는 금일 낮 12시 유튜브 및 네이버TV SMTOWN 채널을 통해 '몬스터' 뮤직비디오를 공개한다.

<사진제공=SM엔터테인먼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