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ispatch=김민정기자] ‘2019 SBS 연기대상’ 레드카펫 행사가 31일 오후 서울 마포구 상암동 SBS 프리즘타워에서 열렸다.

금새록은 드라마에서 보여줬던 털털한 모습을 버리고 청순한 비주얼로 시선을 한눈에 끌었다.

한편 ‘2019 SBS 연기대상’은 신동엽과 장나라가 사회를 맡았으며 8시 55분부터 SBS에서 생방송된다.

순백의 청순

"서형사가 왔어"

힐링 미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