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유가 전 여자친구에게 연락해본 적이 있다고 밝혔습니다.

지난 11일 방송된 SBS-TV '이동욱은 토크가 하고 싶어서'에서 이야기를 나눴는데요. 공유와 이동욱 모두 그런 적 있다네요.

공유는 "'자…?' 이런 느낌이었다. 뒤에 점점점, 물음표 있고. (그런데 상대가) 연락을 안 받아줬던 것 같다"고 했죠.

이어 "구질구질하게 다음 날 '사실 어제 좀 취해서 그랬어' 한 적도 있다. 연락 안 받아줘서 감사하다"고 했는데요.

이동욱은 "마음의 짐이 있었다. 그 친구가 잘 지냈으면 하는 바람이었다. 대화했지만 연락 안 하는 중"이라고 했습니다.

두 사람은 솔직했습니다. 장도연은 여자친구가 남사친과 1박 2일 여행 간다고 하면, 허락할지 반대할지 물었는데요.

모두 안된다고 답했죠. 이동욱은 단호했습니다. "이미 확고하게 마음을 결정했다. 무슨 뭐 같은 소리"라고 했습니다.

이어 "역지사지해보면 이해할 수 있다. 내가 여사친과 간다고 했을 때 보내준다면, 헤어질 것"이라고 했는데요.

이동욱은 "저하곤 사고방식이 너무 다른 사람이어서 맞추기 힘들 것 같다"라고 솔직하게 밝혔습니다.

공유와 이동욱이 솔직하게 밝힌 이야기, 영상으로 보실까요?

<사진출처=SBS, 영상출처=SB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