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ispatch=김민정기자] TV조선 특별기획드라마 ‘간택:여인들의 전쟁’ 제작발표회가 12일 오후 서울 강남구 논현동 임피리얼 팰리스 호텔에서 열렸다.

김민규와 진세연은 백허그 포즈를 요구하는 사회자의 말에 당황스러운 표정을 지었다.

한편 ‘간택:여인들의 전쟁’은 정통 왕조 이 씨가 아닌 자들에게 유일하게 허락된 조선 최고의 지위 ‘왕비’의 자리를 노리는 이들의 목숨 건 경합이 벌어지는 궁중 서바이벌 로맨스를 그린 드라마다. 오는 14일 첫 방송.

둘만의 케미

흑백의 커플

"부끄러워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