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ispatch=오명주기자] 뮤지컬 배우 김호영이 동성 성추행 의혹에 휩싸였다. 남성 A씨에게 유사성행위를 한 혐의로 피소됐다는 것. 

한 매체는 11일 김호영의 동성 성추행 사건에 대해 보도했다. “김호영이 지난 9월 24일 차량 내부에서 남성 A씨에게 유사성행위를 했다“며 “여성청소년과에 고소장이 제출된 상태”라고 밝혔다. 

김호영 측은 이를 강력 부인했다. 소속사 ‘PLK엔터테인먼트’는 이날 “해당 기사는 전혀 사실이 아니다”라며 “현재 당사는 구체적인 내용을 확인 중이다”고 밝혔다. 

강력한 법적 대응도 예고했다. “확인하지 않은 내용의 유포 또는 작성을 자제해달라”며 “오보, 악의적인 댓글 작성, 유포 등에 대해 법적 조치를 취할 예정이다“고 강조했다. 

한편 김호영은 방송인 겸 뮤지컬 배우다. 지난 2002년 뮤지컬 ‘렌트’로 데뷔했다.  현재 tvN ‘쌉니다 천리마마트’에 출연 중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