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요원이 청순미 넘치는 미모를 뽐냈다.

OCN 새 수목 오리지널 '달리는 조사관' 제작발표회가 9일 오후 서울 강남구 논현동 임피리얼 팰리스에서 열렸다.

이요원은 누드톤 점프수트로 단아한 분위기를 연출했다.

한편 동명 소설을 원작으로 한 '달리는 조사관'은 평범한 인권증진위원회 조사관들이 그 누구도 도와주지못했던 억울한 사연을 가진 사람들을 위해 싸워나가는, 사람 공감 통쾌극으로 오는 18일 첫방송한다.

<영상=김슬기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