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ispatch=송수민기자] 가수 민용이 트로트 가수로 전향했다. 새로운 활동명 이도진으로 신곡을 선보일 예정이다.

소속사 '빅포엔터테인먼트' 측은 "이도진이 오는 14일 정오 '한방이야'를 공개한다"며 "트로트 가수로서의 시작을 알린다"고 밝혔다.

'한방이야'는 힐링 송이다. 힘든 세상 함께 노력해서 살다 보면 좋은 날이 올 거라는 희망찬 메세지가 담겼다. 이도진이 직접 작사했다.

연예계 선배들이 이도진을 지원사격했다. 김용만, 홍석천, 표인봉, 김미려, 이국주 등이 '한방이야' 뮤직비디오에 대거 등장한다. 

관계자는 "이도진이 트로트 가수로서 활발하게 활동할 예정이다. 각종 음악방송과 예능에 출연할 것"이라고 기대를 당부했다. 

한편 이도진은 지난 2010년 '레드애플'로 데뷔했다. 2012년 KBS-2TV '내 생애 마지막 오디션'에 출연하며 화제를 모았다.

<사진제공=빅포엔터테인먼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