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렇게 독특한 셔츠가 또 있을까요? 가슴 양쪽 부분이 뻥 뚫려져 있는데요.

시선을 집중하게 만드는 효과가 있습니다.

이 독특한 셔츠는 멕시코 출신의 디자이너 '산체스 케인'(Sanchez Kane)의 제품입니다.

한화 약 20-50만 원대까지 다양한 가격대를 형성하고 있죠.

그녀는 개성있는 패턴과 입체적인 디자인을 이용해 유니크한 의상과 액세서리를 선보이는데요.

단순한 것부터 복잡한 것까지 자유자재로 그녀만의 디테일을 완성합니다.

이 셔츠는 뻥 뚫린 가슴 주위로 또 다른 목 칼라가 테두리로 처리돼 있습니다.

측면을 보면 유니크한 디자인을 감상할 수 있죠.

스트라이프, 단색, 기본 화이트 셔츠까지 다양한데요.

단독으로 입어도 좋지만 레이어드에 따라 다양한 스타일링이 가능할 듯 합니다.

이를 본 누리꾼들은 "진짜 독특하다", "패피들도 소화하기 힘들겠는데?", "저쪼아래는 못 입는 옷", "묘하게 빠져드네" 등의 반응을 보이고 있습니다. 여러분의 생각은 어떠신가요?

<사진출처=Sanchez Kane, H.Lorenzo 홈페이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