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ispatch=송수민기자] 이승기가 SBS-TV '2018 SBS 연예대상'의 주인공이 됐다. 유재석, 신동엽, 김구라, 백종원 등 쟁쟁한 후보를 제치고 대상을 거머쥔 것.

'2018 SBS 연예대상'이 28일 서울 상암동 SBS 프리즘타워에서 열렸다. 이승기는 '집사부일체'의 공을 인정받아 대상 트로피를 품었다. 전역 후 선택한 첫 예능으로, 더욱 의미있는 상이었다.

이승기는 "너무 놀라 심장이 빨리 뛴다"며 "막연하게 꿈꿔왔던 상을 받아 복잡한 감정이 든다"며 말을 잇지 못했다.

이어 "이 상은 제 능력으로 받은 게 아니다. 강호동 선배님을 포함 훌륭한 분들 곁에서 어깨너머 배운 것들이 단단한 굳은살이 됐다"고 소감을 밝혔다.

주변 사람들에게 감사의 뜻도 전했다. "제 인생의 사부인 권진영 대표에게 영광을 돌리고 싶다. 매주 함께하는 '집사부일체' 식구들에게도 고맙다"고 말했다.

예능 PD들이 직접 뽑은 프로듀서상은 김종국이 받았다. 그는 "'엑스맨' 때부터 인연을 쌓아온 분들과 함께하다 보니 그 덕을 봤다"며 "변함없이 열심히 하겠다"고 소감을 말했다.

버라이어티 부문 최우수상은 전소민이 가져갔다. 전소민을 호명하는 순간, 그는 눈물을 터트렸다. "제가 최우수상을 받는다는 게 믿기지 않는다. 감사하다"며 인사했다.

양세형은 쇼토크 부문 최우수상을 받았다. SBS에서 맹활약한 결과다. 그는 '집사부일체', '가로채널', '미추리'에서 톡톡 튀는 매력으로 시청자들을 사로잡았다.

우수상은 수상자는 총 4명이었다. 이상민과 소이현이 쇼토크 부문, 조보아와 육성재는 버라이어티 부문에서 받았다.

베스트 커플상의 주인공은 김종국과 홍진영. 후보에 있던 이광수와 전소민, 김구라와 서장훈 등을 제쳤다. 두 사람은 따뜻한 포옹을 선보여 큰 호응을 얻었다.

인기상은 '런닝맨' 이광수가 가져갔다. 그는 9년간 함께해온 런닝맨 식구들과 팬들에게 감사의 뜻을 전해 훈훈함을 자아냈다.

베스트 패밀상도 주목할 만하다. 인교진·소이현 부부에게 돌아간 것. 인교진은 "아내 소이현이 옆에 없었다면 지금 이 자리도 없었을 것"이라며 눈물을 글썽였다.

신인상은 '집사부일체' 이상윤과 '불타는 청춘' 강경헌이 수상하며 가능성을 인정받았다. 강경헌은 "방송을 시작한지 20년이 넘었는데 신인상을 타는 날이 왔다"고 말했다.

<‘2018 SBS 연예대상‘ 수상자 및 수상 프로그램 명단>

▲대상: 이승기(집사부일체)

▲프로듀서상: 김종국(런닝맨, 미운 우리 새끼)

▲버라이어티 부문 최우수상: 전소민(런닝맨)

▲쇼토크 부문 최우수상: 양세형(집사부일체, 가로채널, 미추리)

▲버라이어티 부문 우수상: 조보아(골목식당), 육성재(집사부일체)

▲쇼토크 부문 우수상: 이상민(미운 우리 새끼, 더 팬, 무확행), 소이현(동상이몽2)

▲인기상: 이광수(런닝맨)

▲신스틸러상: 승리(가로채널)

▲베스트 팀워크상: '런닝맨'

▲베스트 커플상: 김종국, 홍진영

▲베스트 패밀리상: 인교진-소이현(동상이몽2)

▲베스트 챌린저상: 전혜빈(정글의법칙)

▲베스트 MC상: 김성주(골목식당), 김숙(동상이몽2)

▲베스트 엔터테이너상: 임원희(미운 우리 새끼), 구본승(불타는 청춘)

▲올해의 프로그램상: '미운 우리 새끼'

▲올해의 핫스타상: 배정남(미운 우리 새끼)

▲라디오 부문 방송작가상: 유현수(최화정의 파워타임)

▲교양 부문 방송작가상: 이윤주(동물농장)

▲예능 부문 방송작가상: 김명정(집사부일체)

▲모바일 아이콘상: 제아, 치타

▲라디오 DJ상: 김창렬(김창렬의 올드스쿨), 붐(붐붐파워)

▲신인상: 이상윤(집사부일체), 강경헌(불타는 청춘)

<사진출처=SBS-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