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ispatch=송은주기자] 90년대 원조 꽃미남 가수 심신이 2년 만에 싱글 앨범 '아프다'를 발표했다.

 

'아프다'는 발라드 곡으로 이루어질 수 없는 사랑을 하는 한 남자가 느끼는 가슴 아프고 애절한 마음이 고스란히 담긴 곡이다. 심신은 특유의 허스키 보이스와 호소력 짙은 음색이 더해져 사랑하는 이에 대한 그리움이 표현됐다.

 

심신은 "누구나 한 번쯤 겪을 수 있는 아픔이지만 지금 나이가 되니 더욱 잘 표현할 수 있었던 것 같다"며 "다시 신인의 마음으로 무대 하나하나에 최선을 다할 것이다. 이전 모습을 기억하는 팬들을 위해 선글라스와 가죽 재킷 등을 적극 활용할 계획이다"고 말했다.

 

한편 심심은 지난 1990년 솔로로 데뷔하여 '그대 슬픔까지 사랑해' '욕심쟁이' 등 수 많은 히트곡을 탄생시켰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