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ispatch=나지연기자] 박하선(30)·류수영(38) 부부가 부모가 된다.

두 사람의 소속사는 25일 "박하선이 임신 초기다. 현재 건강한 상태로, 태교에 전념하고 있다"고 밝혔다.

출산 예정일은 올 가을. 두 사람은 지난 1월 22일 결혼식을 올렸다. 약 3개월만에 임신 소식을 알리게 됐다.

박하선과 류수영은 지난 2013년 MBC-TV 드라마 '투윅스'로 인연을 맺었다. 이후 2015년 3월 열애를 인정했다.

한편 류수영은 현재 KBS-2TV 주말극 '아버지는 이상해'에 출연 중이다. 박하선은 지난해 tvN '혼술남녀' 종영 후 휴식을 취해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