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걸스데이' 혜리가 방송 중 즉석복권에 당첨됐습니다. 무려 2,000만 원의 행운을 안았는데요.

걸스데이는 엠넷 '신양남자쇼'(6일 방송)에 게스트로 출연했습니다. 미션을 통해 각각 즉석 복권을 받게 됐는데요.

혜리는 갑자기 "모양이 다 맞다"며 당첨 확인을 부탁했습니다. 그 결과, 2,000만 원이 당첨된 것이 맞았습니다. 혜리는 놀라 "2,000만원!"이라며 환호했습니다.

몰래카메라 아니냐고요? 걸스데이 소속사 관계자는 이날 '디스패치'에 "몰카는 아니다"며 "혜리가 실제로 2,000만 원에 당첨된 것이 맞다"고 답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