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투비' 육성재가 배우 공유, 이동욱과의 친분을 자랑했습니다. 지난달 31일 방송된 SBS-TV '한밤의 TV연예'에 출연했는데요.

이날 육성재는 tvN '도깨비' 합류에 대해 "캐스팅 제의가 들어왔을 때 이거는 뭐 대본을 보지도 않고 해야겠다고 생각했다"라고 말했습니다.

또 공유와 이동욱 중 더 친한 선배를 묻는 질문도 받았는데요. 그는 "동욱이 형이랑 전화를 자주 하긴 하는데 공유랑도 자주 한다"라고 답해 웃음을 자아냈습니다.

마지막으로 육성재는 "식당에 가면 옆 테이블에서 계쏙 '도깨비' 얘기하는 걸 들으면 실감한다. 육성재 잘생겼다는 말이 들린다"라고 말했습니다.

<사진출처=SB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