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ispatchㅣ인천공항=정영우기자] 비·김태희 부부가 발리로 신혼여행을 떠났다.

비·김태희 부부가 22일 오후 5시 15분 인천공항에 등장했다. 신혼 여행지인 인도네시아 발리로 출국하기 위해서다.

이날 비는 결혼 반지를 착용했다. 천주교 묵주 반지를 연상케 하는 디자인이 눈길을 끌었다. 김태희 역시 결혼반지를 끼고 행복한 표정을 보였다.

한편 비·김태희 부부는 지난 19일 백년가약을 맺었다. 서울 종로구 가회동 성당에서 혼배 미사를 드리고, 비공개 결혼식을 치렀다.

맞잡은 두 손

"네 번째 손가락 돋보이죠?"

"우리, 행복해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