걸그룹 'AOA' 설현이 솔직한 입담을 과시했습니다. 자신의 인기 비결로 무보정 포스터를 꼽았는데요.

설현은 지난 2일 방송된 JTBC '냉장고를 부탁해'에 출연했습니다. 이날 MC 김성주는 "대세 아이콘이다. 인기의 비결이 무엇이냐"고 질문했습니다.

이에 설현은 "아무래도 무보정 입간판이 사람들에게 많이 알려진 계기가 된 것 같다"고 말했습니다. 솔직한 입담에 모두가 놀랐죠.

셰프 레이먼킴은 "(설현의) 입간판 앞에서만 멈추게 된다"고 말했는데요. 이 말에 출연진 모두가 웃었다는 후문입니다.

<사진출처=JTB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