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S' 유진이 발목 부상을 당했습니다. 이에 오는 17일로 예정했던  tvN 'SNL코리아8'(이하 'SNL8') 출연이 무산됐는데요.

유진의 소속사 'C9엔터테인먼트는 8일 "최근 멤버 유진이 S.E.S.의 새 뮤직비디오 촬영 중 발목을 다쳤다"며 "회복을 위해 휴식이 필요한 상태"라고 밝혔습니다.

컴백 일정에도 적신호가 켜졌는데요. 'C9' 측은 "S.E.S.의 컴백 준비 및 생방송, 사전 야외 촬영 등 프로그램의 차질이 우려되고 있다"고 설명했습니다.

때문에 'SNL8'에 출연하기는 어려울 것 같다는 입장입니다. "출연은 최종 고사하게 됐다"며 "SNL8 제작진 역시 멤버들의 현재 상황을 고려해줬다"고 전했습니다.

마지막으로 유진 측은 "S.E.S.를 기다려왔을 팬들에게 아쉬움과 죄송한 마음을 전한다"며 "빠른 시일 내에 건강한 모습으로 팬들 앞에 설 것"이라고 덧붙였습니다.

한편 S.E.S는 2017년 데뷔 20주년을 앞두고 재결합을 선언했습니다. 연말 단독 콘서트를 비롯해 새해 신보 발매를 앞두고 있습니다.

<사진제공=C9엔터테인먼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