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ispatch=김지호기자] 배우 남궁민이 SBS-TV '닥터스'에 특별 출연한다.

소속사 935엔터테인먼트는 28일 "'닥터스' 오충환 PD와 전작 '냄새를 보는 소녀'로 인연을 맺었다"며 "이를 계기로 카메오로 출연하게 됐다"고 밝혔다.

오 PD의 러브콜이 있었다. 오충환 PD는 최근 '미녀 공심이' 촬영장으로 직접 찾아와 남궁민에게 특별 출연을 제안했다.

관계자는 "대본을 검토하기도 전에 오충환 PD와의 믿음 하나 만으로 흔쾌히 결정했다"며 "짧은 등장이지만 색다른 모습을 선보일 예정"이라고 전했다.

극 중 두 아이가 있는 아빠 역으로 등장, 부성애를 표현할 계획이다. "진한 감동과 눈물샘을 자극할 것"이라고 귀띔했다.

한편 남궁민은 '리멤버', '미녀 공심이' 등으로 대세로 떠올랐다. 뛰어난 연기력을 바탕으로 180도 연기 변신에 성공, 시청자들의 주목을 받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