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ispatch = 이승훈기자]한예슬이 19일 오전 서울 압구정CGV에서 열린 영화'티끌모아 로맨스'제작보고회에 참석했다.

 

이날 제작보고회에는 한예슬, 송중기, 김정환 감독이 참석했다. 

 

한예슬은 이날 바람에 잘 펄럭이는 쉬폰 소재의 짧은 치마를 입고 왔다. 의자에 앉을 때 짧은 치마 때문에 신경 쓰였는지 계속해서 치마를 만지는 모습을 보여 눈길을 끌었다.

 

'티끌모아 로맨스'는 마성의 청년백수 천지웅(송중기 분)과 국보급 짠순이 구홍실(한예슬 분)간의 로맨스를 보여주는 영화다.

"속 보일까 신경쓰이네"

"이렇게 하면 안보이겠지?"

"예쁘게 찍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