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ispatch=이수아기자] 배우 김지원이 분위기 여신의 면모를 뽐냈다. 물오른 청순미를 자랑하며 색다른 반전 매력을 선보였다.

​김지원은 최근 패션지 '인스타일' 화보촬영을 진행했다. 플라워 패턴의 원피스를 입고 청순가련한 이미지를 연출하는 모습이었다.

눈빛은 아련했다. 러블리한 단발머리와 자연스러운 메이크업은 여성스러운 매력을 더했다.

데님 소재의 청색 원피스는 심플했다. 꽃을 손에 들고 절정의 청순미를 드러냈다. 몽환적인 분위기가 인상적인 사진이었다.

한편 김지원은 최근 종영한 KBS-2TV 수목드라마 '태양의 후예'에서 윤명주 역을 맡아 열연을 펼쳤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