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탄소년단' 랩몬스터가 SNS 도중 깜짝 실수를 했습니다. '엑소' 카이의 엽기 사진을 잘못 올린 것을 깨닫고, 사과했습니다.

랩몬스터는 30일 '방탄소년단' 공식트위터에 "태형 생일 축하"라는 멘트와 함께 여러 장의 엽기 사진을 올렸습니다.

같은 그룹 멤버인 뷔(본명 김태형)의 생일을 맞아, 장난을 친 건데요. 뷔의 순간 캡처나, 코믹한 표정을 짓고 있는 모습을 공개했습니다.

문제는 4번째 사진이었습니다. 뷔 대신 카이의 얼굴이 있었습니다. 특히 카이는 격렬하게 춤을 추던 중이었죠.

실수를 깨달은 랩몬스터는 즉시 사과했습니다. "제 실수로 올리게 된 사진으로 기분 언짢으셨을 분들과 카이 선배님께 진심으로 사과 드린다"고 밝혔습니다.

<사진출처=랩몬스터 트위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