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ispatch=황수연기자] 지성, 이보영 부부의 근황이 공개됐다.

윤현숙은 12일 자신의 SNS에 지성, 이보영 부부와 함께 찍은 사진을 올렸다. 오랜만의 만남에 인증샷을 찍으며 절친의 우애를 과시했다.

출산 후에도 변함없는 이보영의 미모가 시선을 사로 잡았다. 지성은 아내의 어깨를 감싸고 밝은 미소로 카메라를 바라봤다.

심플한 일상패션도 눈길을 끌었다. 이보영은 스냅백과 화이트 티셔츠를 매치했다. 화장기 없는 얼굴에도 청초한 매력이 돋보였다.

한편 지성, 이보영 부부는 지난 2013년 백년가약을 맺었다. 지난 6월 첫 딸을 순산하며 슬하에 1녀를 두고 있다.

<사진=윤현숙 인스타그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