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facebook Pixed code*/ /* /facebook Pixed code*/
첸백시, 엑소 완전체 활동 지속…SM "앨범 계획 중, 변경 논의 無"

[Dispatch=김다은기자] '엑소' 백현, 첸, 시우민(이하 첸백시)이 엑소 완전체 활동에 대한 성실히 임할 것을 강조했다.

INB100(이하 '첸백시') 측은 11일 입장문을 발표했다. 국내 한 연예 매체가 첸백시와 SM엔터테인먼트 갈등으로 엑소의 올겨울 완전체 활동 계획이 무산됐다고 보도하자, 입장을 밝혔다.

첸백시 소속사 측은 "전날 기자회견은 아티스트 개인 명의 활동에 대한 매출액 10%를, 먼저 약정 위반한 SM엔터테인먼트에게 지급하는 것이 부당하다는 내용을 알리고자 마련했다"고 밝혔다.

이어 "엑소 완전체 활동의 지속과는 관계가 없다"면서 "이후에도 첸백시는 SM엔터테인먼트와 완전체 활동을 성실히 할 것을 다시 한번 팬분들께 약속드린다"고 덧붙였다.

SM엔터테인먼트도 엑소의 완전체 컴백에 관한 상황을 설명했다. 관계자는 '디스패치에' "앨범을 계획 중이었던 건 맞다. 계획 변경에 대한 추가 논의는 아직 없다"고 전했다.

앞서 '첸백시' 측은 전날 긴급 기자회견을 열었다. SM엔터테인먼트의 부당한 요구를 고발했다. SM의 음반 음원 유통 수수료 5.5% 불이행을 지적, 개인 활동 매출 10%를 줄 수 없다고 했다.

첸백시 측은 크게 3가지 주장을 밝혔다. SM의 음반 음원 유통 수수료율 5.5% 불이행 인정, 개인 매출액 10% 요구의 부당함, 정산 자료 및 근거 자료 즉시 제공 등을 요구했다.

SM엔터테인먼트는 곧바로 반박문을 내걸었다. 첸백시 측의 기자회견에 유감을 표시하며 첸백시의 행동을 더 이상 용인하지 않겠다고 했다. "책임을 묻겠다"며 법적 대응을 예고했다.

<사진=디스패치DB>

HOT PHOTOS
NEWS
more news
PHOTOS
[현장포토]
"눈빛으로 올킬"…니키, 강렬 카리스마
2024.06.22
[현장포토]
"당기면, 러블리"…제이크, 스윗한 볼하트
2024.06.22
[현장포토]
"조각으로 빚었다"…제이, CG 비주얼
2024.06.22
[현장포토]
"여심이 폭발한다"…희승, 설레는 눈맞춤
2024.06.22
[현장포토]
"멋짐이 흐른다"…선우, 순정만화 소년
2024.06.22
[현장포토]
"잘생김 한도초과"…정원, 여심 스틸러
2024.06.22
more photos
VIDEOS
05:47
[DICON] 우리 멤버들이 서로에게 부적인 거 같애♡ | IVE’s Lucky card 💌
2024.06.22 오후 12:00
05:33
[DICON] 항상 서로의 편이 되어주자고 하는데! | IVE’s Lucky card 💌
2024.06.21 오후 06:00
00:41
[DICON] FACE TALK 🥰💬 | (LIZ)
2024.06.19 오후 06:03
more video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