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ispatch=정태윤기자] ENA 드라마 ‘이상한 변호사 우영우’(이하 ‘우영우’)가 해외에서 흥행 열풍을 일으키고 있다. 

OTT 순위 집계 사이트 ‘플릭스 패트롤’은 29일 전 세계 시청 순위를 공개했다. ‘우영우’는 전날 기준, 넷플릭스 TV 프로그램 부문 전 세계 3위를 기록했다. 

총 20개국에서 정상을 찍었다. 한국을 비롯해 바레인, 홍콩, 인도네시아, 일본, 쿠웨이트, 말레이시아, 몰디브, 멕시코, 필리핀, 싱가포르, 대만, 태국, 아랍에미리트, 베트남 등이다. 

11개국에선 2위에 등극했다. 방글라데시, 칠레, 에콰도르, 이집트, 온두라스, 모르코, 나카라과, 파라과이, 페루, 엘살바도르 등이다.

도미니카 공화국, 과테말라, 인도, 파나마에선 3위다. 미국에선 처음으로 10위권에 랭크됐다. 9위에 이름을 올리며 첫 진입했다.

‘우영우’는 천재적인 두뇌와 자폐 스펙트럼을 가진 변호사 우영우(박은빈 분)의 대형 로펌 생존기를 그린다. 매회 따뜻한 에피소드로 인기몰이 중이다. 

자체 최고 시청률을 경신하고 있다. 지난 27일 방송된 9회는 15.9%(‘닐슨코리아’ 기준)로 최고 시청률을 기록했다. ‘우영우’는 매주 수, 목요일 오후 9시에 방송된다. 

<사진출처=ENA, 플릭스 패트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