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ho : '우주소녀' 보나

What : 스페셜 싱글 앨범 '시퀀스(Sequence)' 발매 프로모션

Credit : 민경빈 기자 (Dispatch)

고유림과 보나 사이

본캐로 컴백

형용불가 미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