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ispatch | 인천공항=고영준기자] 걸그룹 르세라핌(LE SSERAFIM)이 해외 스케줄 소화를 위해 1일 오전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일본 도쿄로 출국했다.

김채원과 허윤진은 이날 매력적인 미모로 시선을 사로잡았다. 공항에 모인 취재진과 팬들을 향해 인사를 하는 등 러블리한 팬서비스도 선보였다.

"눈이 마주치면?"

손하트 발사

"예쁨이 두 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