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ispatchㅣ인천공항=이호준기자] 배우 강동원과 이지은(아이유)이 제 75회 칸영화제 참석을 위해 24일 오후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출국했다.

강동원과 아이유는 훈훈한 비주얼로 취재진의 시선을 사로 잡았다. 강동원은 심플한 화이트 티셔츠와 블랙 재킷으로 공항패션을 완성했다.

이지은은 눈부신 화이트 컬러의 미니 드레스로 인형같은 외모를 선보였다. 화사한 미소로 팬들에게 화답하는 모습이였다.

"공항이 런웨이"

"가려도, 비주얼"

공항의 남신

카리스마 출국

요정의 등장

"설렘가득, 아이컨택"

순백의 청순

"당기면, 러블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