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송강호, 이주영, 이지은(아이유), 강동원이 함께 모여 제작보고회 현장을 빛냈다.

영화 '브로커' (감독 고레에다 히로카즈) 제작보고회가 10일 오전 서울시 용산구 CGV 용산에서 열렸다.

이날 배우들은 빛나는 비주얼을 뽐내며 화이팅 포즈를 취했다. 

한편, 영화 ‘브로커’는 베이비 박스를 둘러싸고 관계를 맺게 된 이들의 예기치 못한 특별한 여정을 그린 영화로 오는 6월 8일 개봉된다.



<영상=김미류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