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인 걸그룹 '엔믹스(NMIXX)' 규진, 릴리, 해원이 러블리한 자태를 풍겼다.

규진, 릴리, 해원이 2일 오후 서울 양천구 목동 SBS 사옥에서 진행되는 SBS 파워 FM '두시탈출 컬투쇼' 라디오 녹음을 위해 방송국에 도착했다.

이날 세 멤버는 러블리한 포즈 취하며 첫 라디오 출근길 포토타임을 가졌다. 상큼미 넘치는 모습이 인상적이었다.

<영상=김미류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