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즈원 출신 강혜원과 조유리가 13일 오후 7시에 LG U+앱에서 생방송되는 ‘아돌라스쿨-홈커밍데이’에 출연해, 준케이와 이기광에게 '연합 동아리 승인'을 받기 위해 기숙사를 방문했다.

강혜원과 조유리는 이날 러블리한 미모와 투샷으로 취재진의 이목을 사로잡았다.

기숙사 최초의 여성 손님인 강혜원과 조유리는 이날 최근 웹드라마 ‘일진에게 반했을 때’로 연기에 도전한 강혜원은 ‘인생포토 찍는 법’을 알려줄 계획이다. 뒤이어 ‘GLASSY’를 발표하며 솔로 가수로 나선 조유리는 꿀성대 자랑한 뒤, 신곡 ‘GLASSY’의 포인트 안무와 가사를 가르쳐주는 시간을 가진다.

이외에도 두 사람은 ‘기억력 게임’부터 ‘빙고 커버댄스 게임’ 등 다양한 게임으로 신입생(시청자)들의 텐션을 끌어올리는 것은 물론, 준케이와 이기광이 직접 주문해주는 배달 음식으로 ‘먹방’을 펼친다. 강혜원과 조유리에 이어서 이날 밤 10시부터는 골든차일드 완전체가 출격해 ‘아돌라스쿨-홈커밍데이’ 준케이, 이기광을 만난다.

한편, ’아돌라스쿨’은 격주에 한 번씩 아이돌 스타가 출연해 먹방, 토크, 개인기를 선보이는 라이브 웹예능으로 이번 가을에 개편됐다. 라이브 방송 후에는 이를 재편집한 영상들이 일주일 뒤에 업로드 된다.

<영상=김미류기자>